Home 인터뷰

인터뷰 블로그 밴드 kakao facebook

유두석 장성군수 “비틀즈처럼 협업하라”
주민, 공직자와 함께 신규 핵심 사업 가치 공유하는 자리 가져...‘협업, 미래, 사랑’ 세가지 키워드 제시
승인 : 2019-04-16 10:30:07

유두석 장성군수 “비틀즈처럼 협업하라”  첨부파일 : 2019년 4월중 정례조회.JPG

장성군이 최근 잇단 공모사업 선정에 따라 변화하는 장성의 미래모습을 군민과 함께 그리는 자리를 가졌다.

 

군은 15일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도군의원, 기관, 단체, 군민, 공직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정례조회를 열고잘사는 부자농촌, 미래형 도농복합도시 건설을 위한 비전을 함께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군은 특별히 농업관계자 150여 명을 초대해 농업분야에 큰 변화를 이끌농촌신활력플러스사업푸드플랜공모사업 선정 결과와 향후 추진 계획에 대해 설명하며 농업인들의 참여와 협조를 당부했다.

 

더불어 지난 주말 개최된 빈센트의 봄축제와 3월 준공한 공공실버주택 운영현황 및 향후 주거 인프라 구축 방향을 공유했다.

 

서춘경 ()농업경영인장성군연합회장은오늘 장성 농업의 비전을 들으니 농업의 미래에 대한 기대감이 커졌다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농업인들도 적극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이날 협업’, ‘미래’, ‘사랑세 가지를 장성 발전을 이끌 키워드로 제시했다.

 

먼저, 애플사를 세계 최고의 IT기업으로 성장시킨 스티브 잡스가 멤버 간 협업으로 음악적 역량은 키우고, 전체가 부분의 부정적인 성향은 통제하며 온 세계의 사랑을 받은 비틀즈를 사업 롤모델로 삼았던 것을 언급하며 군민과 공직자간 협업을 통해 하나 된 마음으로 한 팀을 이뤄 목표를 향해 전진해줄 것을 강조했다.

 

이어 두 번째 키워드로 미래를 설명하며 미국 17대 앤드류 존슨 대통령이 러시아로부터 버려졌던 땅인 알래스카를 매입한 일화를 소개하고, 미래를 내다볼 줄 아는 혜안을 가지고 장성의 미래먹거리를 키워나갈 것을 당부했다.

 

마지막 키워드로 미술사학자 유홍준 교수의 나의 문화유산답사기서문에 있는 사랑하면 알게 되고, 알면 보이나니 그때 보이는 것은 전과 같지 않으리라는 문구를 인용하며 더 큰 장성, 더 자랑스러운 옐로우시티 장성을 만들기 위해 군민과 공직자가 장성을 더욱 사랑해줄 것을 강조했다.

 

한편 장성군은 최근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에 잇달아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축령산을 전국 최고의 치유여행지로 육성하는 농촌신활력플러스사업과 지역 내 먹거리 순환 시스템을 구축하는 푸드플랜사업추진으로 청년일자리 창출, 농산물 판로확보 및 중소농 소득 확대 등 농업분야에 대변화를 예고했다. 

김판수 기자  kpschina@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