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가정 및 취약계층 위해 1천만 원 상당 청년다방 떡볶이키트 900개 전달

뉴스

다문화가정 및 취약계층 위해 1천만 원 상당 청년다방 떡볶이키트 900개 전달

  • 김판수
  • 등록 2020-07-21 16:34
  • 조회수 1,344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한국아시아우호재단과 한경기획으로부터 1천만 원 상당의 떡볶이키트 900개를 전달받아 관내 다문화가정 및 취약계층에 전달하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한국아시아우호재단은 2011년 외교부 산하 비영리법인으로 설립돼 book프로젝트’, 재한유학생 및 다문화가정 지원 사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나눔을 통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경기획은 청년다방, 은하수식당 등 다수의 프랜차이즈점을 운영하고 있는 외식프랜차이즈 전문업체다.

 

이번 행사는 한국아시아우호재단과 한경기획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식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다문화가정 등에 한국의 대표 먹거리인 떡볶이 나눔을 통해 한국음식에 대한 소개와 이웃사랑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마련했다.

 

전날 시장실에서 열린 전달식은 윤화섭 안산시장을 비롯해 조기석 한국아시아우호재단 이사장, 최명수 한경기획 전략기획실장 등 관계자가 참석해 기부문화 확산과 동참에 대한 논의와 함께 코로나19 피해로 어려움에 처한 취약계층 지원 등에 대한 시의 대응현황을 공유했다.

 

조기석 한국아시아우호재단 이사장은 떡볶이 나눔 행사를 통해 코로나19로 힘들고 어려움에 처해있는 우리 이웃들에게 힘과 위로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관내 다문화가정을 위해 한국의 대표 먹거리인 떡볶이를 후원해 주셔서 감사드리고, 어려운 이웃을 위한 배려와 관심이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큰 힘이 되고 있다후원해주신 분들의 따뜻하고 훈훈한 마음이 잘 전해 질 수 있도록 세심히 배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기탁 받은 후원품은 냉장보관이 필요한 음식으로 식품안전 등을 고려해 안산광림푸드뱅크를 통해 관내 다문화가정 등에 배분될 예정이다.

 

 

 

 

 

 

 


profile_image
[ 다문화일보 ] 김판수 기자
kr123456-com@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