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양파농가 시름 던다

뉴스

함평군 양파농가 시름 던다

  • 김판수
  • 등록 2019-06-24 08:57
  • 조회수 172
[ 다문화일보 ] 김판수 기자

함평군(군수 권한대행 나윤수)이 가격 폭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 는 지역 양파생산 농가를 위해 직접 나섰다.

 

21일 함평군에 따르면 군은 지난 17일부터 함평군 농협원예조합 공동사업법인과 함께 군청 실과소를 비롯, 경찰서소방서 등 지역 유관기관을 대상으로 사랑의 양파 사주기 운동을 펼쳤다.

 

올해 전국 양파 재배면적은 지난해보다 줄었으나, 생육환경이 좋아 생산량이 급증하면서 가격이 하락했다.

 

게다가 함평은 인접한 무안군과 함께 국내 대표 양파주산지로 꼽힐 만큼 양파생산량이 많아 그 피해가 더욱 심했다.

 

이에 따라 군은 양파 소비촉진운동의 일환으로 사랑의 양파 사주기 운동을 전개, 나흘간 총 1819(988/10kg, 831/15kg)을 판매했다.

 

군은 또 양파 64ha(3,750t)를 산지폐기 하는 등 양파 가격 안정화에도 총력을 다하고 있다.

 

백형규 함평군 친환경농산과장은 산지폐기, 정부수매, 판로확보 등의 적극적인 조치로 지역양파생산 농가에 힘을 보탤 계획이라며, “군민들께서도 과잉생산 양파에 대한 소비촉진운동에 적극 동참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다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